예사랑침례교회

조회 수 29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이삭을 위하여 아내를 택하라.

  <?xml:namespace prefix = o ns = "urn:schemas-microsoft-com:office:office" />

(24:1-9, 개정) [1] 아브라함이 나이가 많아 늙었고 여호와께서 그에게 범사에 복을 주셨더라 [2] 아브라함이 자기 집 모든 소유를 맡은 늙은 종에게 이르되 청하건대 내 허벅지 밑에 네 손을 넣으라 [3] 내가 너에게 하늘의 하나님, 땅의 하나님이신 여호와를 가리켜 맹세하게 하노니 너는 내가 거주하는 이 지방 가나안 족속의 딸 중에서 내 아들을 위하여 아내를 택하지 말고 [4] 내 고향 내 족속에게로 가서 내 아들 이삭을 위하여 아내를 택하라 [5] 종이 이르되 여자가 나를 따라 이 땅으로 오려고 하지 아니하거든 내가 주인의 아들을 주인이 나오신 땅으로 인도하여 돌아가리이까 [6] 아브라함이 그에게 이르되 내 아들을 그리로 데리고 돌아가지 아니하도록 하라 [7] 하늘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나를 내 아버지의 집과 내 고향 땅에서 떠나게 하시고 내게 말씀하시며 내게 맹세하여 이르시기를 이 땅을 네 씨에게 주리라 하셨으니 그가 그 사자를 너보다 앞서 보내실지라 네가 거기서 내 아들을 위하여 아내를 택할지니라 [8] 만일 여자가 너를 따라 오려고 하지 아니하면 나의 이 맹세가 너와 상관이 없나니 오직 내 아들을 데리고 그리로 가지 말지니라 [9] 그 종이 이에 그의 주인 아브라함의 허벅지 아래에 손을 넣고 이 일에 대하여 그에게 맹세하였더라

 

아침에 갑자기 분주해 졌다. 바쁜 마음으로 아침의 말씀을 묵상한다.

아브라함이 자기 아들 이삭을 위하여 충성스러운 종 엘리에셀을 고향으로 보내어 아들의 아내를 택하라고 명령한다.

 

1. 같은 족속 가운데 아들의 아내를 택하게 하였다.

 

다른 민족으로 다른 가치 다른 신앙은 결국 가정의 건강함을 이루지 못하게 한다. 아브라함은 하나님이 자신을 부르심에는 믿음의 계승을 이루시려는 하나님의 계획이 있음을 알았기에 아들의 아내가 될 사람을 주변에서 찾지 않고 함께 갈대아 우르에서 떠났던 하란의 친척 중에서 찾으라고 명령하고 있다.

서로 다른 생각을 하고 있는 사람들은 결코 하나 될 수 없다.

오늘 우리들은 동일한 가치로서 살아가는 사람인가?

우리 가족 모두가 하나의 가치로서 사로 사랑하고 존경하고 인정하는 삶을 살아가고 있음이 얼마나 감사한 일인지......

 

2. 비전에 인생을 거는 자를 아내로 택하라.

 

아무리 성경을 많이 알고 있다고 해도 그것이 믿음은 아니다. 믿음이란 내가 믿는 바에 인생을 걸 수 있어야 한다. 우리들의 주변에는 성경에 대해서 아는 소리를 하는 사람은 많아도 그 성경의 가치에 자신의 삶을 얹어서 가는 자가 없음이 비극이 아닐까?

아브라함은 종에게 따라오지 않는 여인은 아들의 아내가 될 자격이 없음을 분명히 한다.

그리스도의 신부된 교회는 어떤 모습이어야 할까?

그리스도의 가치에 따르며 그 말씀을 따라 가는 자가 바로 그리스도의 신부된 교회의 모습이다. 하나님의 언약의 말씀 앞에서 논쟁만을 일삼고 있다면 그는 하나님의 언약으로 살아가는 사람이 아니며 그리스도의 신부되기를 거부하는 자라고 할 수밖에 없을 것이다.

 

3. 아들을 그곳으로 데리고 가지 말라.

 

소망이란 보지 못하는 것이고 비전이란 보이지 않지만 그것은 우리가 살아가는 삶의 소중한 동력이며 자원이다. 아브라함은 아들 이삭이 이방의 문화나 여인의 아름다움에 취하여 따라가는 자가 되기를 원하지 않고 하나님이 허락하신 약속의 땅에서 자신의 생을 두고 떠나지 않기를 원하였던 것을 보게 된다.

믿음으로 살아간다고 하면서 세상과 교회를 두루 섭렵하며 넘나드는 사람들이 얼마나 많은가?

아들도 아내도 하나님의 예비하심을 믿고 따르는 자여야 하며 우리가 믿음의 거룩한 역사를 기록하여 나가는 자임을 깨닫고 살아가는 자여야 한다.

 

오늘 말씀 가운데서 7절의 말씀 속에서 하나님이 우리를 위하여 먼저 역사하시고 그 길을 예비하여 주시겠다는 약속의 말씀을 붙들고 이 하루를 살아가야 하겠다.

나를 부르신 그 분은 내가 믿음으로 견고히 서기를 원하시며 이일을 위하여 나보다 먼저 모든 길을 나아가셔서 우리를 위해 예비하신다.

 

기도 :

 

항상 나를 사랑과 은혜로서 인도하심에 감사를 드리며 그 높으신 이름을 찬양 드립니다.

예사랑의 모든 비전들을 축복하시고 하나님이 친히 인도하여 주시기를 간구합니다.

지체들을 지키시고 저들을 믿음의 복을 누리며 건강과 필요를 공급받는 축복하심으로 살아가게 하시기를 간구합니다.

변지현자매를 축복하시고 믿음으로 하나님의 거룩한 영으로 그를 붙드소서.

예영의 모든 걸음을 지키시고 헛발길질 하지 않게 도우소서

해외선교로 나가있는 선교사님들의 가족을 축복하시고 그들의 안전과 사역의 열매들을 허락하시기를 간구합니다.

이라크의 그리스도인들을 축복하시고 그들의 부르짖음을 들으소서

부모님들의 종신에 축복하시고 하나님의 선하신 인도하심이 나타나게 하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7 그 영화스러운 이름이 영원하리라. 봉곡골 2016.09.26 229
346 주의 만찬 봉곡골 2015.03.29 96
345 본질을 잃어버린 성전 봉곡골 2015.03.19 154
344 호산나 주의 이름으로 오시는 이여! 봉곡골 2015.03.18 270
343 하나님이 주시는 결국을 보라. 봉곡골 2014.11.28 219
342 불평하지 말라. 봉곡골 2014.11.27 199
341 바로 앞에 선 이스라엘 봉곡골 2014.11.19 214
340 죽기 전에 가서 그를 보리라. 봉곡골 2014.11.16 228
339 요셉의 시험 봉곡골 2014.11.13 230
338 잃으면 잃으리라. 봉곡골 2014.11.11 186
» 이삭을 위하여 아내를 택하라. 봉곡골 2014.09.30 291
336 막벨라 굴 봉곡골 2014.09.29 272
335 언약에 대한 아브라함의 반응 봉곡골 2014.09.19 315
334 몸에 새기신 언약 봉곡골 2014.09.18 325
333 롯의 위기 봉곡골 2014.09.14 24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 24 Next
/ 24

<주소> 경북 구미시 봉곡로20길 12
<메일> nagugikim@naver.com

Copyright (c)Changutus KIM All Right Reserved.
Designed By WebEng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