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사랑침례교회

조회 수 39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열린 마음과 닫힌 마음

 

사람이 없음을 보시고 중재자 없음을 이상히 여기셨으므

이사야 59장 16절

 

많은 사람들이 기도하지 않고 오히려 하나님께 대하여 닫힌 마음을 갖는 이유는 기도를 감상적으로만 보기 때문입니다. 기도에 관한 책들은 모두 기도가 유익하다고 말합니다. 기도하면 마음이 가라앉고 영혼도 맑아지는 듯합니다. 그러나 이사야는 하나님이 그런 식의 기도를 보고 아주 놀라셨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예배와 중보는 함께 있어야 합니다. 중보 없는 예배나 예배 없는 중보는 있을 수 없습니다. 중보란 우리가 기도해 주는 그 사람이 그리스도의 마음을 붙잡도록 우리가 더욱 분발하는 것을 말합니다. 우리는 흔히 하나님을 경배하는 대신 기도가 어떻게 응답되는지에 대해서 장황하게 말합니다. 우리는 하나님을 어떻게 예배합니까, 아니면 하나님께서 '어떻게 그 일을 해내실 것인가'에 대해 논쟁을 벌이고 있습니까? 하나님과 이런 식의 논쟁을 벌인다는 것은 우리가 그를 경배하지 않는다는 확실한 증거입니다. 하나님께 대한 마음이 굳어지면 다른 사람들에 대해서도 마음이 닫혀지게 될 것입니다.

당신은 주님과 연합하기 위해 하나님을 섬기고 있습니까? 또한 우리의 중보 대상자들이 주님의 마음과 일치할 수 있도록 기도하고 있습니까? 하나님과 거룩한 관계 속에서 살고 있는지, 아니면 강팍함과 독단 속에서 살아가고 있는지를 자문해 보아야 합니다. "사람이 없음을 보시며"(59:16 상반절). 그렇다면 우리가 중보하는 사람이 되어 하나님을 경배하며 그와 거룩한 관계를 맺고 살아야 하지 않겠습니까? 중보는 노동입니다. 그것도 온 힘을 쏟아야 할 중노동입니다. 그러나 중보에는 함정이 없습니다. 복음의 전파에는 함정이 있지만, 중보의 기도에는 그런 것이 없습니다.

 

__오스왈드 챔버스의 매일 묵상


예사랑말씀

예사랑칼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 하나님이 우리에게 주신 비전을 향하여.... 봉곡골 2014.08.20 137
3 염려는 산만하게 한다 예사랑 2014.04.26 278
2 겟세마네의 고통과 십자가의 승리(2014-15호 주보) 예사랑 2014.04.12 277
» 열린 마음과 닫힌 마음(2014-14호 주보) 예사랑 2014.04.05 39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주소> 경북 구미시 봉곡로20길 12
<메일> nagugikim@naver.com

Copyright (c)Changutus KIM All Right Reserved.
Designed By WebEngine.